MY MENU

진료상담

제목

이 괴팍한 성질을 고칠 수 있다면 지옥생활이 덜할 것 같아요. 방법이 있을까요?

작성자
관리자
작성일
2020.07.19
첨부파일0
추천수
0
조회수
16
내용
40년간 같이 살아온 남편의 나이가 68살 이네요. 아직도 정정한데 작년부터 건망증이 심해지고 성격이 괴팍해집니다. 원래 다혈질이고 독선적이어서 집안이 시끄러워지기 두려워 제가 참고 살아왔지요. 전 홧병 우울증 치료도 받은 적이 있습니다. 영감은 3년전에 퇴직을 하고 나서 집안에서 부하 부리듯이 저를 대하니 더 괴로워졌어요. 이혼하고싶은데 결혼한 아이들과 사돈집에 민망하여 차마 못하네요. 불같이 화를 내며 욕설을 하고 상처를 주고 나서는 언제 그랬냐듯 아무렇지도 않게 대합니다. 우선 이 괴팍한 성질을 고칠 수 있다면 지옥생활이 덜할 것 같아요. 방법이 있을까요?
0
0

게시물수정

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

댓글삭제게시물삭제

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